관악구,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상’ 수상

김수현 기자 | 기사입력 2019/07/27 [10:41]

관악구,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상’ 수상

김수현 기자 | 입력 : 2019/07/27 [10:41]

 

▲ 관악구가 제100회 2019 전국기초단체장 매니페스토 우수사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행복한 마마식당혁신적인 지역사회 문화로 인정받아 최우수상 수상

 

관악구(구청장 박준희)‘2019. 전국기초단체장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날, 관악구는 24일부터 25, 양일간 고려대학교 세종캠퍼스에서 개최된 본 행사에서 '전국 최초·최대의 어린이 식당, 행복한 마마식당사례를 발표해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새로운 민주주의와 참다운 지방자치모델을 구현하기 위한 자리로, 전국의 우수한 공약이행 사례들이 한자리에 모여 참다운 지방자치의 방향을 조망하는 자리라는 점에서 더욱 의의가 있다.

 

올해 매니페스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는 인간다운 삶, 공존의 시대를 슬로건으로 147개 기초지자체, 176개 사례가 한자리에 모여 경연을 펼쳤다.

 

관악구의 '행복한 마마식당'은 자원봉사를 매개로 맞벌이 등 바쁜 엄마, 아빠들을 대신해 아이들에게 따뜻한 식사를 제공하고 놀이와 돌봄을 제공하는 구의 혁신 행정사례다.

 

식사 제공뿐만 아니라, 사회복지전담공무원, 청소년 상담사가 상주하여 아이들의 심리·정서 상담을 지원하며, 마을 가게와 좋은 이웃가게에서는 신선하고 다양한 식재료를 공급한다.

 

맞벌이 부부의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마을 공동체 문화를 확산하는데 기여가 커 지역사회 문화로 자리 잡는 등 대내외적으로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이번 수상은 구체적이고 실현가능한 공약을 토대로, 구민의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가 있었기에 가능했다.”, “앞으로도 구민과의 소중한 약속을 지켜 다양한 분야에서 좋은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 제100회 2019 전국기초단체장 매니페스토 우수사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관악구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