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 연풍조령문화제 성황리에 마쳐

김수현 기자 | 기사입력 2019/09/28 [22:15]

괴산 연풍조령문화제 성황리에 마쳐

김수현 기자 | 입력 : 2019/09/28 [22:15]

 

 


김홍도의 숨결이 살아 숨 쉬는 모두가 행복한 연풍주제로 이틀간 개최

 

 

충북 괴산군 연풍면 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장호동)는 지난 27일부터 28일까지 이틀간 연풍문화센터 광장 일원에서 제38회 연풍조령문화제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령문화제는 연풍현감 김홍도의 숨결이 살아 숨 쉬는 모두가 행복한 연풍이라는 주제로 지역주민, 관광객, 출향인사, 소비자 등 5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주민화합과 지역발전을 위한 다양한 행사로 펼쳐졌다.

 

개막 전날인 26일에는 조령제례를 지낸 뒤 귀농·귀촌인과 지역주민 간 융화를 위한 공감음악회가 열렸다.

 

이어 27일부터 이틀간 김홍도 사생대회 주민자치프로그램 연풍초·중학교 공연 김홍도 학술자료 전시회 조령가요제 충북씨름왕선발대회 등 다양한 행사가 펼쳐졌다.

 

특히, 단원 김홍도하면 떠오르는 대표 풍속화인 씨름도를 재현하기 위해 200여 년 전 현감을 지냈던 이곳에서 충북도지사배 2019충북씨름왕선발대회가 열리면서 방문객들에게 색다르고 재미있는 볼거리를 선보였다.

 

또한 충청북도 무형문화재 17호 한지장의 한지뜨기 체험’, 대한명인 14-391호 대장장이의 괴산민속대장간 체험을 비롯해 한지공예품 전시·판매’, ‘솔방울·동양매듭 공예등 장인들과 함께하는 다양한 체험행사도 마련됐다.

 

이와 함께 사과, 표고버섯, 고추 등 연풍면에서 생산되는 주요 농·특산물 판매부스도 운영, 품질 좋고 맛 좋은 먹거리를 제공하면서 행사장을 찾은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연풍조령문화제 기간에는 지역 어르신들을 위한 경로잔치도 함께 열렸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