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미술협회 전시-중국 베이징 웨이하이 미술관 성료

개인 초대전과 한-중 교류전 등 다양한 행사

김수현 기자 | 기사입력 2019/10/29 [22:45]

한중미술협회 전시-중국 베이징 웨이하이 미술관 성료

개인 초대전과 한-중 교류전 등 다양한 행사

김수현 기자 | 입력 : 2019/10/29 [22:45]

 한류작가 차홍규 교수 주선으로 중국 웨이하이 미술관에서 초대전이 열렸다.



한중미술협회원인 차홍규회장, 윤상민 부회장, 정원일 교수의 개인 초대전들이 1011일부터 1013일까지 중국 산동성 웨이하이(위해:威海)시 미술관에서 성대히 열렸다.

위해(威海) 미술관 초대 전시는 웨이하이시와 오랫동안 선린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차홍규 회장의 주선으로 성사됐으며, 주최(主办单位)는 웨이하이시 문화여유국(威海市文化和旅游局), 웨이하이시 문학예술계연합회(威海市文学艺术界联合会)가 주도했다.

 

지지단위(支持单位)는 웨이하이시 정협서예회화협회(威海市政协书画联谊会), 승인단위(承办单位)는 웨이하이 미술관(威海美术馆)과 웨이하이 양광문화센터(威海市阳光文化中心), 공동주최(协办单位)는 웨이하이시 유화연구원(威海市油画研究院), 웨이하이시 대한가문화미디어유한공사(威海大韩家文化传媒有限公司), 웨이하이 환예 조각연구원(威海市环艺雕塑院), 저우이화 미술관(周韶华艺术馆), 롱천 백조의 호수미술관(荣成天鹅湖美术馆), 롱청 유다오 레지던스 기지(荣成俚岛悠然居写生基地)이고, 위해 TV 방송국(威海电视台海韵丹青栏目组)이 미디어 지원을 하는 등 웨이하이시 차원의 대대적 지지로 성공적으로 전시를 마쳤다.

 

베이징의 유명한 798예술구 선아트스페이스(太阳艺术空间:SUN, ART, SPACE) 화랑에서 한중미술협회 윤상만 부회장의 개인 사진전이 1017일부터 1025일까지 많은 중국작가들과 중국인, 기타 798 예술구를 찾은 많은 외국인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윤상민 작가의 사진작품은 빛의 직진뿐만 아니라 굴절의 원리를 이용해 세계 최초로 독창적인 작품을 선보여, 마침 798예술제 기간과 겹쳐 크나큰 전시성과를 얻었다.

 

마지막으로 북경의 주중 한국문화원 초대로 한중미술협회(회장 차홍규)가 주최한 한-중 마술교류전도 1018일부터 1024일까지 한국작가 차홍규(하이브리드) 윤상민(사진) 김언배(섬유) 이지연(평면) 정원일(사진) 김창한(서양화) 민지혜(섬유) 등 우리작가와 세계적으로 유명한 중국의 양즈를 비롯해 중국작가 5명이 이번 전시를 참여하여 매년 개최되는 한중 교류전이지만 이번 역시 전시를 통하여 양국작가들의 우정을 도모했다.

 

참고적으로 첨부한 사진은 한중미술협회원인 차홍규, 윤상민, 정원일작가의 웨이하이시 개인초대전들과, 윤상민 사진작가의 798 전시와 예술구 축제 사진, 기타 주중 한국문화원의 개막식광경 등으로 이번 한중미술협회원들의 중국에서 개인전 단체전 등을 통하여 한-중간에 많은 문화 교류가 있음을 볼 수 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문화 많이 본 기사